가스공사, ‘행복둥지’ 21호 입주식
가스공사, ‘행복둥지’ 21호 입주식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19.12.11 20:12
  • 게재일 2019.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10일 대구 동구 동촌동에서 ‘행복둥지 주거안정 디딤돌사업’ 21호 입주식을 개최했다.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지난 10일 대구 동구 동촌동에서 ‘행복둥지 주거안정 디딤돌사업’ 21호 입주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임종순 가스공사 상생협력부장, 박윤철 대구 동구청 복지정책과장을 비롯한 한국 해비타트 대구경북지회 및 자원봉사자 등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했다.

행복둥지 주거안정 디딤돌사업은 취약계층 주거 안정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대구 동구지역 폐·공가를 리모델링해 무상 임대하는 지역 특화 상생협력 사업이다.

가스공사는 지난 2016년부터 행복둥지 10호를 시작으로 매년 세 가구를 지원해 4년 동안 모두 21호까지 입주를 완료했고 저소득층의 월세 부담 경감 및 자립 기회 제공, 지역 치안 불안 해소 등 큰 효과를 창출하고 있다.

내년부터는 이번 사업과 ‘2019 대구사회혁신플랫폼 실행 의제’ 중 ‘청년 주거문제 해결’ 분야에 대한 연계방안을 검토해 지역 청년층에게 폐·공가를 활용한 안정적 주거공간도 지원할 계획이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앞으로 지역사회에 꼭 필요하고 국민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상생협력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