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교육청 정책 사업교류 확대 맞손
대구-경북교육청 정책 사업교류 확대 맞손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12.11 19:49
  • 게재일 2019.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교류증진협의회 열려

대구시교육청과 경북도교육청이 11일 시교육청에서 ‘2019 대구-경북교육청 교류증진협의회’를 열고 교육정책 사업교류 확대에 상호 협력키로 했다.
대구와 경북교육청이 맞손을 잡고 정책 사업 교류를 통한 상생 발전의 장을 넓혀간다.

대구시교육청과 경북도교육청은 11일 시교육청 여민실에서 ‘2019년 대구-경북교육청 교류증진협의회’를 열고, 교육정책 사업교류 확대에 상호협력키로 했다.

교육정책교류 협약 체결 1주년을 맞아 열린 이날 협의회는 양 교육청의 교육감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해 올해 교류사업 결과를 되돌아보고 내년 교류사업 계획을 발표했다.

올해는 2개씩의 사업을 제안해 운영했다.

대구교육청은 미래형 창의·융합 인재양성을 위한 ‘국제 바칼로레아(IB) 프로그램’과 지역사랑 고취 사업인 ‘대구·경북 다시보기 콘텐츠’ 공동 개발을 제안했다. IB 프로그램사업과 관련해 경북교육청과 실무협의체를 구성해 교원연수를 지원하고 홍보 콘텐츠를 공유했다.

대구-경북 다시보기 콘텐츠 사업은 중등교재 개발자료를 공유하고, 학생체험 프로그램을 상호협력해 개발하는 체제를 구축했다.

경북교육청은 나라사랑 프로그램인 ‘독도체험 탐방단’ 상호교류를 제안해 지난 7월 대구·경북 교원 20명이 독도를 공동탐방하고 독도교육 활성화를 주제로 세미나를 열었다.

또한, ‘가족 수학캠프’를 제안해 대구·경북 초등학교 4학년 학생들과 학부모 48팀이 참가해 놀이와 함께하는 수학체험전을 실시하는 등 성공적인 교류사업을 추진했다.

내년에는 두 교육청이 4개의 공동사업을 선정하고, 교육청별 2개의 사업을 주도하기로 협의했다.

대구교육청은 국제 바칼로레아(IB) 프로그램의 심도 있는 운영 및 전문가 인적자원 교류를 주도하고, 경북교육청은 대구·경북 다시보기 콘텐츠사업을 확대한 역사·문화 체험프로그램을 운영과 미래학교 및 미래교육지구 교류를 주도하기로 했다.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은 “지난 1년간 대구·경북교육청의 정책 사업 교류와 교육협력으로 상생 발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며 “앞으로 매년 개최되는 교류증진협의회를 통해 양 교육청이 힘을 모아 미래역량교육을 선도해 갈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심상선기자
심상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