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사외보 ‘푸른 연금술사’ 창간 15주년 단행본 출간
현대제철 사외보 ‘푸른 연금술사’ 창간 15주년 단행본 출간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12.11 18:46
  • 게재일 2019.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제철 사외보 ‘푸른 연금술사’가 창간 15주년을 맞아 단행본<사진>으로 나왔다.

현대제철은 11일 생태가족주의를 표방하며 2004년 출발한 사외보 ‘푸른 연금술사’의 공존·순환의 가치를 보다 많은 독자와 공유하기 위해 단행본을 출간했다고 밝혔다.

푸른 연금술사는 마흔 번 이상 재활용되는 철의 친환경성을 알려온 철강업계 대표 사외보다.

폐기된 고철이 새로운 가치로 재창조되는 것과 같이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전하는 창구가 되고자 하는 바람을 제호에 담았다.

조홍섭 기자, 조영탁 교수, 최원식 문학평론가, 공선옥 소설가, 장석남 시인, 박형준 시인, 이주연 건축평론가 등 쟁쟁한 필진들이 참여해 온 ‘푸른 연금술사’는 창간 이래 15년 동안 생태 친화적 가치에 대한 다양한 생각을 담아내는 공론의 장 역할을 해왔다.

이번 단행본에는 15년 동안 연재된 장수 칼럼 가운데 대표 필진 20명의 글 30여편이 담긴다.

‘자연을 위한 푸른 연금술’, ‘세상과 함께하는 푸른 연금술’, ‘일상을 그리는 푸른 연금술’의 세 가지 테마로 구성된 이 책은 자연환경, 여행, 음식, 책, 건축물 등 우리 주변의 평범한 일상에서 발견하는 지속가능한 삶의 지혜를 20명의 다양한 시선으로 풀어내고 있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