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사과, 베트남 입맛 잡았다
포항사과, 베트남 입맛 잡았다
  • 안찬규기자
  • 등록일 2019.12.10 20:28
  • 게재일 2019.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노이 대형마트 3곳 특판행사고유의 아삭한 식감 현지인 호평

포항시가 베트남 하노이 시내 대형마트 3곳에 마련한 특판매장. 포항시 관계자들과 현지 판매원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사과가 베트남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포항시는 지난 11월 말 베트남으로 2019년산 사과 13t을 수출한 데 이어 지난 8일부터 수도 하노이 시내 대형마트 3곳에서 특판행사를 열고 있다.

이번 특별판매는 포항시가 포항사과의 베트남 진출 교두보를 마련하고자 경북통상, 서포항농협과 함께 추진했다.

포항은 전국 10대 사과 주산지며 재배농가가 집중된 서포항(기계, 죽장, 기북) 지역은 내륙산간 지역으로 일교차가 크고 일조량이 많아 사과 고유의 아삭한 식감은 물론 단맛과 신맛의 비율이 적당해 동남아에서 선호도가 높다. 이번 행사에서도 현지인들의 호평이 이어졌다.

포항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신흥 소비국으로 급부상 중인 베트남에서 개최하는 포항시 최초의 신선농산물 특판 행사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면서 “이번 행사를 통해 베트남에서 포항 사과의 경쟁력과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앞으로 베트남으로의 사과 수출이 대폭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안찬규기자
안찬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