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복지부 ‘지역복지사업 평가’ 휩쓸어
대구, 복지부 ‘지역복지사업 평가’ 휩쓸어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19.12.08 19:56
  • 게재일 2019.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구·군 포함 9개 분야서 수상
상금 1억 8천만원 획득 성과도
“유기적 협력체계 복지행정 결과”

대구시를 포함한 구·군이 보건복지부 ‘2019 지역복지사업 시도 부문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포함한 9개 분야서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번 수상으로 상금 1억8천만원을 가져오는 성과를 올렸다.

지역복지사업과 관련해 실시하는 이번 평가에서 대구시는 희망복지지원단 운영 사업을 선도적으로 시행하고 대구시만의 자체 사업인 동의보감 사업을 통해 현장중심의 복지행정에서 전국 최고의 성과를 인정받아 시도 부문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시·군·구 부문에서는 지역사회보장계획 시행결과 분야에서 남구가 우수상을, 찾아가는 복지서비스 제공 분야에서 달성군이 최우수상을, 남구와 달서구가 나란히 우수상을 차지했다.

희망복지지원단 운영분야에서 수성구가 최우수상을, 민관협력 및 자원연계 부문에서는 달서구가 최우수상을 각각 받았다.

사회보장급여 사후관리 부문에서는 서구가 우수상으로, 사회보장급여 점검·관리 부문에서는 달서구가 우수상으로 각각 선정됐다.

이는 그동안 대구시와 8개 구·군이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현장 중심의 복지행정을 펼쳐 온 결과로 분석되고 있다.

또 대구시만의 희망동행지원단 사업을 통해 종합사회복지관을 중심으로 민간복지기관들과의 실질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복지서비스의 중복을 피하고 지원대상자를 늘여 온 성과이기도 하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시는 민선7기 역점사업으로 어려운 시민들의 삶을 보듬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 지역복지사업평가에서 최상의 결과를 내게 된 것을 매우 의미 있는 일이며 앞으로 더욱 시민들의 복지참여를 활성화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곤영기자

lgy1964@kbmaeil.com


이곤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