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산학협력단, 5일 인문관서 대구경북 통합 방안 모색 세미나
경북대 산학협력단, 5일 인문관서 대구경북 통합 방안 모색 세미나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12.02 20:17
  • 게재일 2019.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대 산학협력단(단장 임기병)은 오는 5일 경북대 인문한국진흥관에서 ‘대구경북 통합 방안 모색을 위한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인구 절벽 시대와 국가 불균형 발전 시대를 맞아 뿌리가 하나였던 대구과 경북의 통합에 관한 세미나를 통해 해외 사례를 살펴보고, 통합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세미나는 주제발표와 토론으로 진행한다. 경북대 김규원 교수가 ‘대구경북학을 통한 상생발전’을 주제로 발제하고, 인하대 이기우 교수가 해외 지자체 통합사례를 소개한다.

특히 이 교수는 독일 베를린과 브란덴부르크의 통합 사례를 상세하게 발표하고, 한국지방행정연구원 금창호 박사는 대구경북의 통합전략과 모형에 대해서 발표한다.

이후 토론은 경북대 이정태 교수를 좌장으로 다양한 전문가들이 토론자로 나서 대구경북 통합방안에 대해 토론하고, 다양한 해법을 찾을 예정이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