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김천·칠곡서 ‘화학 안전주간’ 운영
구미·김천·칠곡서 ‘화학 안전주간’ 운영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19.12.02 20:06
  • 게재일 2019.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까지 사업장 127곳 참여
화학사고 예방 워크숍 등 실시

[구미] 대구지방환경청이 2일부터 6일까지 일정으로 구미·김천·칠곡에서 ‘화학안전강조주간’을 운영에 들어갔다. 겨울철 유해화학물질 취급시설에서 일어날 수 있는 화학사고를 예방하자는 취지다.

대구지방환경청과 구미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 구미시, 김천시, 칠곡군, 경북 서북권 127개 사업장이 참여한다. 3일 화학사고 ZERO 소통·협력 워크숍을 하고, 4일 구미산업단지에서 빙판길 불산 탱크로리 전복사고를 가정한 훈련을 한다.

대구지방환경청 관계자는 “화학사고 없는 안전한 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시민과 근로자, 기업, 정부가 함께 노력하는 자리가 될 것이다”고 했다.

/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김락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