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즈와 겨울 ‘웅산 Winter Jazz Story’
재즈와 겨울 ‘웅산 Winter Jazz Story’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12.02 18:54
  • 게재일 2019.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맨틱 재즈콘서트 27일 경주예술의 전당

한국 대표 재즈보컬리스트 웅산.
깊어가는 겨울, 재즈의 매력에 빠져보면 어떨까.

한국수력원자력(주)이 주최하고 (재)경주문화재단이 주관해 진행하는 ‘한수원과 함께하는 문화가있는날’의 2019년 마지막 시리즈 ‘웅산 Winter Jazz Story’가 오는 27일 오후 8시 경주예술의전당 화랑홀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에 출연하는 한국 대표 재즈보컬리스트 웅산은 호소력 짙은 중저음 보이스로 객석을 압도하며 탁월한 음악적 해석으로 스탠더드 재즈에서부터 발라드, 블루스, 펑키, 라틴 등 폭넓은 장르를 넘나들며 자신만의 색깔로 대중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싱어송라이터, 뮤지컬 배우, 음악방송 MC까지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가는 등 끊임없이 도전하는 뮤지션이다.

웅산과 웅산 프로젝트 밴드가 함께 하는 이번 공연은 대중들이 재즈 음악을 편하게 즐길 수 있는 레퍼토리로 구성했다. ‘누구 없소’, ‘님은 먼 곳에’, ‘Mercy’, ‘Take me to the river’ 등의 대중에게 친숙한 곡과 연말 콘서트에 빠질 수 없는 크리스마스 캐럴 메들리 등을 재즈풍으로 편곡해 관객들과의 눈높이를 맞추고 웅산만의 독특한 음색을 선보이며 색다른 분위기의 연말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의 티켓은 경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와 티켓링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티켓의 가격은 R석 5만원, S석 4만원이며 경주시민 및 경주 소재 학교 학생 및 기업 직원은 신분증이나 증빙자료를 제시하면 전석 2만원에 관람할 수 있다. 그 외 자세한 정보는 경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www.gjartcenter.kr) 또는 문의 전화(1588-4925)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