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내년도 예산안 8천230억 편성
영천시 내년도 예산안 8천230억 편성
  • 조규남기자
  • 등록일 2019.11.25 20:26
  • 게재일 2019.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도 비해 860억 증가
경제 활성화·인구 대응 중점

“시민들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작지만 꼭 필요한 부분을 채우는데 중점을 두었습니다.”

최기문<사진>영천시장이 내년도 예산안을 8천 230억원 규모로 편성해 의회로 넘기면 밝힌 편성방향이다. 내년도 영천시 예산은 2019년 본예산 7천 370억원에 비해 860억원(11.7%) 증가한 규모다.

일반회계 6천 500억원, 기타특별회계 153억원, 공기업특별회계 587억원, 기금 990억원이다. 시는 지역경제 활성화, 인구구조 변화 대응, 시민편익 증진에 중점을 두었다.

재정여건상 세입측면에서는 불확실한 경기불황 속에서도 지방세 및 세외수입은 증가할 전망했다. 정부의 내국세 감소에 따라 지방교부세도 소폭 감소할 것으로 내다봤다. 세출측면에서는 최저인건비 인상, 복지정책 확대에 따른 지방비 부담 증가 등 법정·의무적 경비가 증가했고, 교육경비 및 시민편익 증진사업, 미세먼지 저감, 폐기물 처리에 대한 지원도 확대했다. 특히, 내년도 예산에는 상반기 집행가능한 사업 위주로 편성하여 정부의 확장적 재정정책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주요 편성방향은 양질의 일자리 창출, 지역사랑 상품권 활성화를 통한 자생적 지역경제 생태계 조성, 중소기업 육성 및 창업지원, 저출생·고령화 등 인구구조 변화 대응, 복지정책 확대를 통한 양극화 해소, 생활SOC분야 및 미세먼지 저감투자 확대 등에 중점 배정했다.

영천/조규남기자 nam8319@kbmaeil.com


조규남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