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공병부대 훈련장서 폭발사고…장교 등 2명 사상
파주 공병부대 훈련장서 폭발사고…장교 등 2명 사상
  • 이시라 기자
  • 등록일 2019.11.25 15:17
  • 게재일 2019.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굴착기로 바닥 정리작업 중 폭발물 건드린 듯

25일 경기도 파주시 무건리 공병훈련장에서 군 수사당국 차량이 이동하고 있다.이날 오전 공병부대 폭파 훈련장에서 굴착기로 바닥 정리 작업을 하던 중 폭발 사고가 일어나 A(25) 중위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또 B(21) 일병도 얼굴 등을 다쳐 이송됐다.
25일 경기도 파주시 무건리 공병훈련장에서 군 수사당국 차량이 이동하고 있다.이날 오전 공병부대 폭파 훈련장에서 굴착기로 바닥 정리 작업을 하던 중 폭발 사고가 일어나 A(25) 중위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또 B(21) 일병도 얼굴 등을 다쳐 이송됐다.

 

경기도 파주시 공병 훈련장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해 장교 1명이 숨지고 사병 1명이 다쳤다.

25일 군 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20분께 파주시 무건리 공병부대 폭파 훈련장에서 굴착기로 훈련장 바닥 정리 작업을 하던 중 갑자기 폭발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인근에 있던 A(25) 중위가 크게 다쳐 심정지 상태로 헬기 이송됐으나 결국 병원에서 숨졌다.

B(21) 일병도 얼굴 등을 다쳐 이송됐다.

군 관계자는 "굴착기 작업 중 폭발물을 건드린 것으로 추정되나 폭발물의 종류나 원인 등 사고 경위는 파악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번 사고는 오는 26일 1군단에서 예정됐던 행사와는 무관하다고 군 당국은 밝혔다.

군 당국은 사고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이시라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