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농업인 상담소 토양우체국 설치
영천시, 농업인 상담소 토양우체국 설치
  • 조규남기자
  • 등록일 2019.11.11 20:18
  • 게재일 2019.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양 검정·시비 처방서 발급

[영천] 영천시는 지역 농업인 편의를 위해 읍·면·동 농업인상담소에 토양우체통을 설치해 운영한다.

11일 시에 따르면 농업인상담소 안에 비치된 봉투에 토양 시료를 넣은 뒤 토양우체통에 넣어두면 농업기술센터에서 토양을 분석하고 작물별로 적합한 시비의 양과 종류를 기재한 시비 처방서를 3주 후 우편으로 보내주거나 직접 방문해 전달한다.

분석을 희망하는 농가는 비료나 퇴비를 주기 전 시료를 채취해 지번과 전화번호를 함께 적어 제출해야 한다.

영천시 관계자는 “토양검정은 작물에 적합한 시비량을 추천해 고품질 농산물을 생산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비료의 무분별한 사용에 따른 토양환경도 방지할 수 있다”고 말했다. /조규남기자

nam8319@kbmaeil.com
조규남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