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 前 청와대 정책실장 “내년 총선 출마 안한다”
김수현 前 청와대 정책실장 “내년 총선 출마 안한다”
  • 박형남기자
  • 등록일 2019.09.18 19:47
  • 게재일 2019.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이 TK 공략을 위해 ‘전략공천 1호 인사’로 지목했던 김수현<사진> 전 청와대 정책실장은 18일 “고심을 거듭했지만 제가 감당하기에는 어려운 일이라 판단했다”며 내년 총선 불출마 의사를 밝혔다.

김 전 실장은 이날 한 언론과의 전화통화에서 “당으로부터 구미 또는 대구 지역 출마를 강하게 권유받았던 것이 사실이다. 지역주의를 넘어서고, 또 가장 지지세가 약한 곳에서 이 정부의 성공을 위한 기치를 세워야 한다는 명분을 거역하기는 어려웠다”며 본인 스스로 출마를 진지하게 고려했다고 고백했다.

그는 이어 “오랫동안 현실 정치와 거리가 있는 곳에서 활동했던 사람으로서 현실적으로 (정치를) 감당하기 어려운 일”이라며 “너무나 안타까운 마음이지만, 깊은 고민을 했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정을 내린 것이기 때문에 바꿀 여지는 없다”고 피력했다.

/박형남기자 7122love@kbmaeil.com


박형남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