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기후변화 대응지자체 국고보조사업’선정
중구, ‘기후변화 대응지자체 국고보조사업’선정
  • 박순원기자
  • 등록일 2019.09.10 20:06
  • 게재일 2019.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중구가 환경부 주관 ‘2020년 기후변화 대응지자체 국고보조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선정으로 중구는 국비 1억3천만원을 확보하게 됐다.

‘2020년 기후변화 대응지자체 국고보조사업’은 지역의 온실가스 감축활동과 기후변화로 인한 영향·취약성에 효과적으로 대처 및 관리하기 위해 시행되고 있다. 중구는 버스 경유노선 및 유동인구가 많거나 취약한 지역 10개 버스정류장(약령시앞 등 4곳, 경상감영공원 앞 등 6곳)을 선정해 쿨링포그를 설치할 예정이다.

류규하 중구청장은 “쿨링포그 설치 사업으로 기후변화 위험·취약성을 저감함은 물론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무더위 해소 및 미세먼지 저감에 효과를 낼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박순원기자 god02@kbmaeil.com
박순원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