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길, 드라마 ‘열혈사제’로 방송대상 연기자상
김남길, 드라마 ‘열혈사제’로 방송대상 연기자상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8.27 20:12
  • 게재일 2019.0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46회 한국방송대상 수상자
예능인 박나래 진행자상
개그맨 유민상 코미디언상
변상욱 YTN 앵커 공로상 선정

배우 김남길(왼쪽)과 변상욱 YTN 앵커. /방송협회 제공
연기자 김남길과 방송인 박나래·유민상, 변상욱 YTN 앵커 등이 제46회 한국방송대상 개인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한국방송협회는 다음 달 3일 열리는 제46회 한국방송대상 심사 결과 일부를 27일 발표했다.

배우 김남길은 SBS TV 드라마 ‘열혈사제’로 연기자상을, 예능인 박나래는 MBC TV ‘나 혼자 산다’로 진행자 상을, 개그맨 유민상은 KBS 2TV ‘개그콘서트’를 통해 코미디언 상을 수상했다. 변 앵커는 CBS 표준FM(98.1㎒) ‘김현정의 뉴스쇼’ 유튜브 라이브 ‘댓꿀쇼’ 등으로 공로상을 받게 됐다.

작품상 수상작으로는 뉴스보도 부문에 MBC TV ‘뉴스데스크’의 고(故) 김용균 씨 사망사고 연속 보도가, 시사보도TV 부문에는 KBS 1TV ‘시사기획 창’의 ‘조선학교-재일동포 민족교육 70년’ 편이 뽑혔다. 이밖에 중단편드라마 작품상은 SBS TV ‘열혈사제’, 연예오락TV 작품상은 MBC TV‘구해줘! 홈즈’, 시사보도라디오 작품상은 ‘김현정의 뉴스쇼-직격 인터뷰’에 돌아갔다.

KBS 2TV ‘회사가기 싫어’와 EBS ‘자이언트 펭TV’는 각각 생활정보TV 작품상, 어린이 작품상을 받는다.

방송대상은 우수한 프로그램과 방송인에게 상을 수여하는 한국방송협회 주관 지상파 통합 시상식이다.

다음 달 3일 오후 3시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열리는 제46회 한국방송대상 시상식은 SBS 채널을 통해 생중계되며, 대상은 시상식 현장에서 발표된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