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원APC, 청송사과유통센터 새 운영법인으로
송원APC, 청송사과유통센터 새 운영법인으로
  • 김종철기자
  • 등록일 2019.08.19 20:06
  • 게재일 2019.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PC 운영사업자 심사평가위

[청송] 전국 최대 사과주산지인 청송군의 청송사과유통센터(APC)를 새롭게 운영할 법인이 공모를 통해 결정됐다.

청송군은 지난 16일 APC 운영사업자 심사평가위원회를 열고 영농조합법인 송원APC(대표 백남진)를 협약체결 대상자로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군은 APC 운영자 선정을 지자체에서 직접 지명하는 통상적인 방식과 달리 APC 시설의 이용자이자 수혜자인 농업인의 입장에서 운영자를 선정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지난달 25일부터 지난 9일까지 공개모집 공고를 통해 운영을 희망하는 4개 법인의 참가 신청을 받았다. 평가단은 16명의 평가위원 가운데 군과 군의회, 외부전문가를 제외한 나머지 13명을 지역의 농업인과 군단위 모든 농민단체의 추천을 받아 구성, 공정성 확보와 농민 의견이 최대한 반영할 수 있도록 했다.

운영자로 선정된 송원APC는 농림부의 산지유통시설 운영 평가에서 매년 상위권을 차지할 만큼 유통능력은 인정받는 법인이다.

송원APC가 제안한 내용은 처리물량 확대, 가격안정을 위한 농가 조직화, 사과 외에도 자두, 복숭아 등 주요 과일을 취급하는 산지공판장 운영 등이 주요 골자로 사과 수급물량은 운영 첫해부터 종전 유통공사(연 3천700t) 보다 늘여 3년 내 연간 1만7천t 전후를 처리할 계획이라고 전해졌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농민들에게 APC 운영자 선정 권한을 사실상 위임해 얻은 결과인 만큼 이를 수용하겠다”며 “APC가 조속히 활성화되어 농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돼야 하고 농가 소득이 보전될 수 있도록 다양한 행정적 지원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김종철기자 kjc2476@kbmaeil.com
김종철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