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문화관광재단, 지역작가 성장 힘 보태
영주문화관광재단, 지역작가 성장 힘 보태
  • 김세동기자
  • 등록일 2019.08.12 20:02
  • 게재일 2019.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지던시 프로그램 본격 시행
2기 입주작가 오픈스튜디오
창작공간 시민들에게 공개

레지던시 프로그램 지원사업 2기 입주작가 오픈스튜디오 행사에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영주] (재)영주문화관광재단은 최근 148아트스퀘어에서 2019년 경북도 지역문화예술특성화 지원사업 중 하나인 레지던시 프로그램 지원사업의 2기 입주작가 오픈스튜디오 행사를 개최하고 창작공간을 시민들에게 공개했다.

레지던시 프로그램 지원사업은 예술가에게는 창작공간과 창작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여건을 지원하고, 시민에게는 문화 향유 기회를 부여하면서 창작과 향유를 동시에 추구하는 사업이다. 원종석(서예), 최규철(연극), 최한나(생활예술, 회화) 작가의 다양한 작품이 탄생되는 작업공간을 실제로 체험할 수 있다. 또 2019레지던시 프로그램 입주작가의 창작역량이 강화될 수 있는 사업인 상설전시가 진행된다. 입주작가 첫 번째 릴레이 상설전시인 원종석(서예) 작가의 ‘<TIME> 그리고 이제…’라는 주제로 31일까지 148아트스퀘어 다목적공간(소) 1,2에서 전시되고 있다.

재단은 올해 레지던시프로그램 지원사업의 2기 입주작가 원종석 작가 등의 릴레이 상설전시회, 외부작가 교류전시회, 성과전시회 등 전시회의 기회를 늘려 시민들에게 순수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할 계획이다.

2019 레지던시 프로그램의 입주작가 전시회 일정 및 지역 커뮤니티 활동에 관한 자세한 일정은 (재)영주문화관광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된다.

(재)영주문화관광재단 장욱현 이사장은 “레지던시 프로그램 지원사업을 통해 지역예술가의 안정적인 창작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세동기자
김세동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