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텍, ‘해동78타워’·‘동문의 길’ 준공
포스텍, ‘해동78타워’·‘동문의 길’ 준공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19.08.12 20:04
  • 게재일 2019.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사-기숙사지역 하나로 이어

포스텍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모습을 드러냈다. 교사지역과 기숙사를 잇는 78계단 옆에 조성된 ‘해동78타워’와 ‘동문의 길’<사진>이다.

포스텍은 지난 9일 ‘해동78타워·동문의 길 준공식’을 개최했다. 2년간의 공사 끝에 준공된 해동78타워는 2016년 해동과학문화재단이 기탁한 기부금과 대학발전기금을 활용, 구성원들의 이동 편의성 증진을 위해 기획됐다. 전망대와 승강기 2대를 갖춘 이 시설은 계단으로 분리된 것처럼 여겨졌던 교사와 기숙사 지역을 하나로 이어줄 뿐 아니라, 전망대를 통해 포스텍 캠퍼스를 한눈에 볼 수 있어 새로운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해동78타워 준공과 함께 ‘폭풍의 언덕’으로 알려진 잔디광장에는 ‘동문의 길’이 조성됐다. ‘동문의 길’은 2016년, 개교 30주년을 맞아 졸업생들이 후배들을 위해 더 나은 교육 환경을 마련해주겠다는 뜻을 모으면서 탄생했다. 이 길은 해동78타워와 연결돼 구성원들이 더 편리하게 교사지역을 오갈 수 있는 역할을 하게 된다.

/전준혁기자 jhjeon@kbmaeil.com
전준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