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노트10 , 오늘부터 국내 사전판매… 5G 모델로만 출시
갤노트10 , 오늘부터 국내 사전판매… 5G 모델로만 출시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8.08 19:42
  • 게재일 2019.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갤노트10플러스
최대 149만6천원
이통사별 컬러 마케팅
최고 150만원 할인 혜택

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10·갤럭시노트10 플러스의 국내 사전판매를 9일부터 19일까지 진행하고, 23일 정식 출시한다고 7일(미국 현지시간) 밝혔다.

이동통신 3사와 자급제 모델로 나온다.

사전 구매 고객은 공식 출시 전인 20일부터 26일까지 개통할 수 있다.

갤럭시노트10은 노트 시리즈 최초로 6.3인치 일반 모델과 6.8인치 플러스 모델로 출시되는 것이 특징이다. 국내에는 5G 모델로만 출시된다. 갤럭시노트10은 아우라 글로우, 아우라 핑크, 아우라 블랙, 아우라 레드의 4가지 색상의 256GB 모델로 출시된다. 가격은 124만8천500원이다.

플러스 모델은 내장 메모리 용량에 따라 256GB, 512GB 2가지 모델로 출시된다. 256GB 모델은 아우라 글로우, 아우라 화이트, 아우라 블랙, 아우라 블루의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39만7천원이다. 512GB 모델은 아우라 글로우, 아우라 블랙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49만 6천원이다.

갤럭시노트10 시리즈를 26일까지 개통한 고객은 사전구매 사은품으로 스포츠 밴드 ‘갤럭시 핏(Galaxy Fit)’, 무선충전패드 듀오와 클리어 뷰 커버, 글랩(glap) 게임패드와 LED 커버 등 사은품 3종 하나를 선택해 받을 수 있다.

또 디스플레이 파손 수리 비용의 50%(1년 1회, 개통일 기준)를 현장에서 즉시 할인해주는 혜택도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사전구매 사은품 신청 고객 중 추첨을 통해 갤럭시 팬 파티 초대권(1인 2매)을 제공한다. 갤럭시 팬 파티는 이달 16일 부산을 시작으로 대구(17일), 서울(23∼24일), 대전(30일), 광주(8월 31일)에서 진행된다.

이동통신 3사는 사전 예약고객에게 최고 150만원에 달하는 할인혜택을 제공하고 각사 전용 컬러가 적용된 모델을 활용한 마케팅을 진행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