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학력 경력단절여성 취·창업 지원 활성화 업무협약
고학력 경력단절여성 취·창업 지원 활성화 업무협약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7.07 18:57
  • 게재일 2019.0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쉼표와느낌표

경북여성정책개발원(최미화 원장)은 최근 경북여성정책개발원에서 (주)쉼표와느낌표(김미란 대표)와 고학력 경력단절여성들의 취·창업 지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

이 협약은 결혼·임신·출산·육아·돌봄 등으로 인해 경력이 단절된 고학력 여성들의 경제활동 재진입과 여성기업가 정신을 혁신하고, 하이테크 분야 예비창업자 발굴 방안을 민관 협업을 통해 해결하고자 추진됐다.

최미화 경북여성정책개발원장은 “일자리 창출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가진 민관이 연대해 여성일자리 창출 및 고학력 경력단절여성의 창업을 위한 훈련과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차후 민관 연대를 NGO 및 기업간 연대 수준으로 끌어올려 여성 취창업의 새로운 모델을 만들어내겠다”고 말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