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ICT, CJ헬로와 전기차 충전 사업 진출
포스코ICT, CJ헬로와 전기차 충전 사업 진출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07.04 18:39
  • 게재일 2019.0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23개 지역 내 아파트 중심
전기차 충전 인프라 확장

포스코ICT가 CJ헬로와 손을 잡고 전기차 충전사업에 뛰어들었다.

CJ헬로는 국내 1호 전기차 충전사업자인 포스코ICT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전국 23개 사업권역 내 아파트를 중심으로 전기차 충전 인프라 확장에 나섰다고 4일 밝혔다.

CJ헬로는 지난 3월 포스코 ICT 컨소시엄 공동 수급자로 전기차 완속 충전 사업자에 선정돼 자체적인 충전소 구축과 함께 ‘포스코 ICT ChargeEV 서비스 플랫폼’을 활용하게 됐다.

포스코 ICT ChargeEV 서비스 플랫폼은 유료 전기차 충전 서비스로, 국내 유일의 APP 기반 충전 예약 시스템과 국내 최대 충전 커버리지, 자동차 구매와 멤버십 발급이 동시에 이뤄지는 원스톱 서비스 등을 갖춘 게 강점이다.

우선 모바일 APP을 통한 충전 예약이 가능해 호핑 현상(사용 가능한 충전기를 찾아 번거롭게 충전소를 옮겨 다니는 현상)을 개선할 수 있고 다양한 사업자와의 시스템 로밍·호환으로 1만7천대 이상의 충전 커버리지를 확보했다.

또 BMW와의 제휴로 전기차 구매와 동시에 멤버십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전기차 완속 충전소 설치 범위는 경기·인천 지역 아파트 단지를 시작으로 확대된다.

CJ헬로는 에너지저장시스템(ESS) 중심의 에너지 관제 시스템 운용 경험을 토대로 안정적인 플랫폼 비즈니스를 선보이면서 향후 방송 통신·홈 IoT와 융합한 서비스 모델도 선보이겠다는 계획이다.

조경준 CJ헬로NewBiz사업본부 담당은 “전기차 시대가 본격화되면 주유소 대신 집이나 직장에서 주차를 통해 전기차 충전을 해결하는 라이프스타일의 근본적인 변화가 있을 것”이라며 “CJ헬로는 미래 변화를 선도하는 한편 방송 통신·모바일부터 에너지까지 일상의 모든 편의를 집에서 해결하는 ‘스마트 홈 토털 솔루션’을 구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