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시조문학회 창립 40주년 기념식
맥시조문학회 창립 40주년 기념식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6.30 18:48
  • 게재일 2019.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인지 39집 발간 논의 하계세미나

맥시조문학회원들이 지난달 29일 심산서옥에서 창립 40주년 기념식 및 하계세미나에서 기념촬영 하고 있다. /맥시조문학회 제공

우리의 전통 정형시 시조를 맥으로 이어가고 있는 맥시조문학회(회장 서석찬)는 지난달 29일 심산서옥(효자동 강성태 회원 자택)에서 창립 40주년 기념식 및 하계세미나를 열었다.

우중(雨中)에 광주, 청송, 포항 등지에서 회원 10명이 참석한 이날 맥시조 창립 40주년 기념식은 맥시조 40년 발자취 회고, 초대회장 소회, 기념휘호 및 방명록 서명 등으로 진행됐다. 이어 열린 하계세미나는 1979년 창립 이후 한번도 거른 적 없이 발간된 맥시조 동인지 39집의 발간 일정과 원고 모집, 40주년 특집면, 화보내용 등의 편집계획을 논의했다.

또한 맥시조문학회의 중장기적인 발전과 회원 영입 방안, 시조 저변확대 등에 대한 토의가 있었으며, 최근에 시조집과 산문집을 낸 서석찬 회장과 김병래 회원의 소감 발표와 책 전달식이 있었다.

맥시조의 산파역이자 비조 격인 조주환 명예회장은 이 자리에서 “아스라한 40년의 세월 동안 맥시조가 우리 시조의 튼튼한 맥을 이어올 수 있었던 것은 회원들의 확고한 시정신과 창작의지, 그리고 무엇보다 가족과 형제 같은 끈끈한 정이 있었기 때문이다” 고 회고하고 “앞으로 좋은 작품을 많이 창작하여 우리나라 문단에서 굴지의 맥시조로 거듭나고 우뚝 서자”고 당부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