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엔 대구·경북으로 관광 오이소”
“2020년엔 대구·경북으로 관광 오이소”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19.06.04 20:11
  • 게재일 2019.0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9일 대구·경북투어페스타
100개 규모 특별 홍보관 마련
‘관광의 해 선포식’ 함께 개최

대구시와 경북도는 ‘2020년 대구·경북 관광의 해’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6일부터 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대구·경북 투어페스타 및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선포식을 갖는다. 대구·경북 투어페스타는 국내 최대 규모의 종합관광박람회인 ‘2019 서울국제관광산업박람회’와 연계해 대구시와 경북도가 100개 부스 규모인 대규모 관광 특별홍보관을 마련해 4일간 국내외 관광객을 대상으로 지역의 매력적인 관광요소를 집중 홍보한다.

서울국제관광산업박람회는 인바운드(외국인의 국내여행 알선), 아웃바운드(내국인의 해외여행 알선), 인트라바운드(내국인의 국내여행 알선) 트래블마트와 관광홍보전시회가 동시에 한 곳에서 진행되는 국내 최대 규모 종합관광박람회로 50여개 국가, 50여개 지방자치단체, 국내외 1천400여개 관광사업체가 참여한다.

시·도는 문화체육관광부 차관, 서울시장, 한국관광공사 사장, 한국관광학회 회장, 한국관광협회중앙회장, 세계관광기구(UNWTO), 각국 해외대사 등 주요 인사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7일‘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선포한다.

선포식에는 양 시·도가 일본, 중국, 대만, 홍콩, 인도네시아, 필리핀 등 해외 6개 핵심지역 여행사 대표와 대구·경북 관광 상품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관광정보 제공, 팸투어 등을 지원해 외국인 관광객을 대구·경북으로 집중 유치할 예정이다.

또 2020년 대구·경북 관광의 해 홍보대사로는 중국 아이돌 가수 유펑(Yu Feng)과 말레이시아 유명 배우 폴린 탄(Pauline Tan)을 위촉하고 대구·경북 해외유학생 30명으로 구성된 ‘글로벌관광 홍보서포터즈’는 2020 대구·경북관 광의 해 로고송에 맞춰,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에 걸맞은 화려한 공연 퍼포먼스를 연출할 예정이다.

대구·경북 공동 홍보관는 903㎡ 규모로 대표적인 야경명소를 재현한 야경특별테마관, 사계와 음식을 주제로 한 포토존, 지역관광사업체가 참여하는 여행상품 할인장터, 스크린사격·활쏘기 등의 체험관, 공연·이벤트를 위한 무대 등으로 배치했다.

홍보관에서는 ‘대구·경북으로 떠나는 여행’을 주제로 입구안내소에서 방문객에게 대구·경북 관광여권을 배부하고, 홍보관 내 관광지의 10개 스탬프를 찍어오면 기념품을 증정한다. 방문객은 여행상품 할인장터에서 할인 가격으로 관광 상품을 구입할 수 있다. 커피시음과 스크린사격, 활쏘기, 한복 향낭 만들기 등의 체험과 함께 김광석노래 버스킹, 대구국제뮤지컬 페스티벌 공연, 에밀레 쇼케이스, 케이팝 퓨전탈춤 등을 즐길 수 있다.

이밖에 여행 인플루언서 2명이 홍보관을 둘러보며 대구경북 관광명소 소개를 유튜브·아프리카TV로 실시간 중계하고, 바디페인팅 모델은 ‘대구국제 바디페인팅 페스티벌’을 홍보하며 방문객들의 사진촬영 기회와 볼거리를 제공한다.

9일부터는 박람회에 참가한 10개국 해외여행사 대표 및 상품기획자 20명을 대상으로 2박3일 일정의 대구·경북 팸투어를 실시한다. 첫째 날은 경주에서 불국사·석굴암, 동궁 일원과, 다음날에는 대구에서 치킨만들기 체험, 김광석길, 서문시장, 이월드 등을 둘러본다. 팸투어를 통해 해외 여행사들과의 네트워크 구축과 상품개발 공동추진 등으로 해외마케팅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이곤영기자

lgy1964@kbmaeil.com


이곤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