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수성 범어 W’, 오피스텔도 인기
대구 ‘수성 범어 W’, 오피스텔도 인기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19.06.02 19:08
  • 게재일 2019.0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파트 이어 청약률 ‘9.14대 1’
범어동 20형대 주택 등 ‘매력적’

‘수성 범어 W’가 아파트에 청약에 이어 오피스텔 청약에서도 투기과열지구 이후 범어동 내 최다청약 기록했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달 29∼30일 수성 범어 W 오피스텔 청약결과, 528실 모집에 총 4천827건이 접수돼 평균 9.14대 1의 청약경쟁률을 나타냈다.

타입별로는 을 264실 모집에 3천442건이 접수돼 치열한 경쟁을 보였고 78㎡OB는 264실 모집에 1천385건이 접수됐다.

분양전문 광고대행사 애드메이저 관계자는 “범어네거리 인근에 20형대 새 아파트가 거의 없어 공개 전부터 아파트 대체상품으로 실수요자의 문의가 많았다”며 “자녀교육을 위해 범어동 입성을 꿈꾸는 실수요자와 아파트와 달리 청약자격 제한이 없어 구매력이 있으나 수성구 1순위 청약자격을 갖추지 못한 수요자도 다수 몰렸다”고 분석했다.

실제로 범어교차로 반경 1km 내 64개 단지 중 전용 59㎡ 이하 아파트는 10.54%에 불과하고 그나마도 이에 속하는 아파트는 대부분 준공 20∼30년 된 오래된 아파트이며, 준공 5년 이내 새 아파트 중에 전용 59㎡ 이하는 ‘e편한세상 범어’ 64가구뿐이다.

이런 가운데, 도심아파트 단지 내 주거형 오피스텔이 기회와 가격의 측면에서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해주면서 20형대 아파트 대체상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최근 분양한 ‘수성레이크푸르지오’가 전용 84㎡ 오피스텔 168실 공급에 333건이 접수되었으며, ‘힐스테이트범어 센트럴’도 전용 59㎡, 74㎡ 오피스텔 총 160실 모집에 1천97건이 접수돼 수성구 입성을 꿈꾸는 수요자의 열망을 입증했다.

‘수성 범어 W’는 대구에서 다시 만나기 어려운 최중심에 1천868세대 중 주거형 오피스텔만 528실로, 웬만한 아파트 중대형 단지규모로 들어서, 실수요자의 관심이 더욱 쏠렸다. 아파트와는 달리 오피스텔은 청약자격 제한이 없어 거주지 제한, 주택청약통장 가입여부, 주택 소유에 관계없이 만19세 이상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청약할 수 있다는 자격요건도 더 많은 청약자들을 불러들였다.

이 오피스텔 분양 관계자는 “수성구를 비롯한 도심에서는 오피스텔이 중소형 아파트 대안 주거상품으로 자리 잡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