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군, 내달 26일까지 소나무재선충병 항공방제
고령군, 내달 26일까지 소나무재선충병 항공방제
  • 전병휴기자
  • 등록일 2019.05.30 18:38
  • 게재일 2019.0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 고령군은 소나무에 치명적인 피해를 주는 소나무재선충병 방제를 위해 6월 26일까지 3회에 걸쳐 다산면 월성리, 벌지리, 송곡리 일원 150ha 산림에 항공방제를 실시한다.

이번 항공방제는 소나무재선충병의 매개충인 솔수염하늘소 및 북방수염하늘소의 우화시기에 맞춰 진행된다. 방제에 사용되는 약제는 ‘티아클로프리드 액상수화제 10%’로 꿀벌이나 물고기 등의 생육 및 환경에는 피해가 없으나, 방제실행 전 주민과 이해관계자들에게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홍보와 자체 계도를 하고 있다.

소나무재선충병은 크기 1mm 내외의 선충으로 솔수염하늘소, 북방수염하늘소의 몸 안에 서식하다가 새순을 갉아 먹을 때 상처 부위를 통해 나무에 침입한다. 침입한 재선충이 빠르게 증식하면서 수분, 양분의 이동 통로를 막아 나무를 죽게 하는 병으로 치료약이 없어 ‘소나무의 에이즈’라 불린다.

군 관계자는 “이번 항공방제로 소나무 숲 보호와 산림생태계의 건강성을 확보하고, 산림자원의 손실을 막겠다”며 “소나무재선충병 방제를 위해 방제지역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병휴기자 kr5853@kbmaeil.com
전병휴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