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어린이갤러리 특별기획전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어린이갤러리 특별기획전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4.21 19:05
  • 게재일 2019.0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코, 아이코’ 관람객 줄이어
지난 2일 개막한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어린이갤러리 특별기획전 ‘에코, 아이코’<사진>가 성황을 이루고 있다. 평일에는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 단체 관람객이, 주말에는 경주시민 뿐 아니라 울산, 포항, 대구 등 인근 지역에서 가족 단위의 관람객이 끊이지 않고 미술관을 찾아오고 있다.

‘에코, 아이코’는 “환경(eco)과 어린이(I)들이 함께(co)“라는 뜻을 담고 있는 롼경 콘텐츠를 담은 어린이 체험 전시로 기획 단계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환경’을 주제로 미디어, 회화, 설치, 조각 등에 두각을 나타내는 7명의 현대미술 작가들을 초청해 7가지 테마를 구성하고 원형 링 모양의 어린이갤러리에 다채로운 작품들이 선보이고 있다.

경주예술의전당 4층부터 5층 전망대까지 이어지는 전시장은 걸으면서 시시각각 변화는 작품들을 만날 수 있어 아이들에게 작품 속을 탐험하는 재미를 선사한다. 또한 작가들의 상상력이 응집된 작품들은 아이들뿐만 아니라 어른까지도 동심의 세계로 이끌며 환경의 소중함과 자연의 위대함을 느낄 수 있어 많은 관람객을 전시장으로 이끌고 있다. 4월 평일 단체 관람 신청이 조기 마감됐으며 주말에는 외지인들의 방문이 매주 늘어나고 있다. 벌써부터 타 지역 문화예술회관에서 순회전 요청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또한 전시의 이해를 돕고 공감각적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다양한 연계프로그램에도 많은 참여가 이어지고 있다. 우선 전시연계프로그램 중 사전설명회로 열린 ‘큐레이터 토크’에는 100여 명이 참석해 전시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전시가 시작된 지 한 달도 되지 않아 유·아동 단체대상 프로그램인 ‘미술관2교시’는 상반기 접수가 마감됐다.

앞으로 가족 및 연인, 친구가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전시연계프로그램 ‘특별한미술관’도 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첫 번째로 작은책방 소소밀밀(글 쓰는 소소아줌마와 그림 그리는 밀밀아저씨)이 진행하는‘특별한미술관 : 그림책 속 여행’이 5월 11일 열린다. 22일 오전 10시부터 경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에서 선착순 접수받을 예정이다.

알천미술관 측은 “지난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서울시립미술관, 경기도어린이박물관 등이 어린이 기획전을 옮겨와 꾸미다 올해 처음으로 자체 기획해 열게된‘에코, 아이코’전이 반응이 좋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이 공간은 아이들을 위한 전시로 채워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어린이갤러리 특별기획전‘에코, 아이코’전은 내년 2월29일까지 계속된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