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철강산업단지 공장서 파쇄기계 끼어 직원 사망
포항철강산업단지 공장서 파쇄기계 끼어 직원 사망
  • 황영우기자
  • 등록일 2019.04.09 20:16
  • 게재일 2019.0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철강산업단지 내 공장에서 70대 근로자 1명이 기계에 끼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9일 포항남부경찰서와 포항남부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20분께 포항시 남구 송동리 892번지에 위치한 A업체 근로자 B씨(70)가 기계에 끼여 병원으로 긴급 후송됐으나 숨졌다.

B씨는 슬라그를 파쇄하는 노드밀 기계 내부(폭 50cm)에서 수시로 교환해야 하는 볼트부품을 교체하는 작업을 했다.

경찰은 B씨가 교체작업을 하던 도중 기계담당인 다른 직원 3명이 B씨의 존재를 모른 채 기계를 작동해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황영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