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생 10%, 수학 기초학력에 ‘미달’
중·고생 10%, 수학 기초학력에 ‘미달’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19.03.28 19:56
  • 게재일 2019.0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고등학생 중 10%가 수학 과목에서 기본적인 교육과정조차 따라가지 못한다는 정부 조사 결과가 나왔다.

교육부는 전반적인 기초학력 미달 비율이 계속 증가하고 있어 초등학생부터 고등학교 1학년생까지 학력평가를 실시해 기초학력을 진단하기로 했다.

28일 교육부가 발표한 ‘2018년도 국가수준 학업성취도 평가 결과’에 따르면 수학에서 중학생의 11.1%, 고등학생의 10.4%가 교육과정을 통해 갖춰야 하는 최소한의 성취기준도 충족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어는 중학생 4.4%·고등학생 3.4%, 영어는 중학생 5.3%·고등학생 6.2%가 기초학력에 못 미쳤다. 2017년 조사 때와 비교하면 고등학교 국어를 제외하고 기초학력 미달 비율이 상승했다. 2017년 평가 때 중학생의 기초학력 미달 비율은 국어 2.6%·수학 7.1%·영어 3.2%였다.

고등학생의 미달 비율은 국어 5.0%·수학 9.9%·영어 4.1%였다. 지난해 조사에서는 중·고등학교 모든 과목에서 남학생의 기초학력 미달 비율이 여학생보다 높았다.

이번 조사 결과는 지난해 6월 중학교 3학년·고등학교 2학년 각 1만3천여명(전체의 3%)씩을 대상으로 표집평가한 것이다.

/이바름기자


이바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