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진 대구시장 “한국당 꼴보니 가슴 터진다”
권영진 대구시장 “한국당 꼴보니 가슴 터진다”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19.02.11 20:24
  • 게재일 2019.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NS에 올린 글 통해
자유한국당 행태 비판

권영진<사진> 대구시장이 한국당의 최근 일련의 움직임과 관련해 “당 돌아가는 꼴을 보니 가슴이 터질 것 같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권 시장은 지난 10일 SNS에 올린 글을 통해 자유한국당 행태를 두고 이같이 서두를 꺼낸 뒤 “황당한 웰빙단식, 국민 가슴에 대못박는 5·18관련 망언, 당내 정치가 실종된 불통 전당대회 강행, 꼴불견 줄서기에다 철지난 박심 논란까지”라며 “도대체 왜들 이러나”고 지적했다. 특히 “한국당 지지율이 좀 오른다고 하니 오만, 불통, 분열의 고질이 재발한 것인가”라며 “갈 길은 아직도 멀고 걸음은 더딘데 눈 앞에는 첩첩산중이구나, 제발 정신들 좀 차리자”고 언급했다.

권 시장이 염두에 둔 것은 지난달 문재인 대통령이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 임명을 강행하자 한국당 의원들이 하루 5시간30분씩 릴레이 단식을 하자 ‘웰빙단식’, ‘투쟁 아닌 투정’ 등의 비아냥을 받은 점이 먼저 꼽힌다.

또 지난 8일에는 김진태·이종명 의원이 국회에서 주최한 ‘5·18 진상규명 공청회’에서 지만원씨 등을 내세워 북한군 개입설을 주장하고 전두환 전 대통령을 영웅이라고 칭해 논란을 빚었다. 전당대회를 앞두고 당대표 후보 6명이 보이콧을 선언한 바 있으며 이런 상황에서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자신이 박근혜 전 대통령을 홀대했다는 주장에 대해 특검수사 연기를 막았다고 주장해 논란이 확산되고 있는 점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