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교육기관 졸업자 취업 1.5%p 감소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취업 1.5%p 감소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19.01.02 20:33
  • 게재일 2019.0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대학·일반대학·교육대학 등
지난해 33만7천여명 집계
교육·공학계열 2년 연속 하락
2017년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중 전체 취업자가 전년대비 1.5%p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2017년 12월 31일 기준 취업자는 33만7천899명으로, 취업대상자 51만55명의 66.2% 수준이다. 전문대학과 일반대학, 교육대학 등에서 취업자 수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부 한국교육개발원은 지난달 28일 고등교육기관 졸업생 57만4천9명(2016년 8월과 2017년 2월 대상)을 대상으로 한 전수조사 결과인 ‘2017년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취업통계조사’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 일반대학 195개교 취업대상자 29만9천522명 중 취업자는 18만7천480명으로 62.6%의 취업률을 보였다. 전문대학 143개교에서는 취업대상자 15만4천31명 중 10만7천543명이 취업, 69.8%의 취업률을 기록했다. 교육대학 취업률은 72.9%다. 각각 전년대비 1.7%p, 0.8%p, 11.6%p 감소했다. 인문·사회계열과 교육계열, 자연계열, 예체능계열에서 취업률이 낮게 나타났다. 교육계열과 공학계열은 2년 연속 감소했다.

특히, 일반대학과 교육대학 등은 지난 2015년 이후 지속적인 하락 흐름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최근 4년간 학제별 취업률 현황을 보면 지난 2014년 12월 31일 기준 64.5%의 취업률을 기록한 일반대학은 매년 비슷한 수치를 이어오다 2017년말 62.6%로 취업률이 떨어졌다. 교육대학 취업률 추이 역시 2014년 79.0%였던 취업률이 2015년 들어 85.7%로 크게 올랐으나 2016년 84.5%, 2017년 72.9%로 하락세를 이어가는 등 타 대학보다 취업이 어려워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시·도별로 보면 제주만 유일하게 전년 대비 취업률이 1.5%p 상승했고, 나머지 16개 시도는 모두 하락했다. 이 중에서도 울산(66.1%)과 경북(64.4%), 경남(63.7%)은 취업률이 평균보다 낮을 뿐더러 하락폭도 각각 울산(3.1%p)과 경북(2.7%p), 경남(2.6%p) 등 다른 시도에 비해 크게 나타나는 것으로 확인됐다.

김영곤 교육부 직업교육정책관은 “이번 2017년 취업통계에서는 지금까지의 취업률 중심 양적 통계에서 벗어나 취업의 질적 정보를 처음으로 제공하는 것으로, 학생들의 진로선택과 대학에서의 진로지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바름기자 bareum90@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