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부 종합전형에 대비하라
학생부 종합전형에 대비하라
  • 등록일 2018.04.11 22:24
  • 게재일 2018.0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가에게 듣는 ‘2022 대입’ 전망
▲ 차상로 송원학원 진학실장

2022학년도 대학입시제도 개편안 내용 가운데 가장 중요한 것은 ‘선발 방법의 균형’ 문제와 ‘선발 시기’의 문제, 그리고 ‘수능 평가 방법’ 3가지로 나타났다. 송원학원 차상로 진학실장이 교육부에서 제시한 모형 5가지를 중심으로 2022학년도 입시를 전망해봤다.

■ 수시·정시통합+수능 절대평가
학생부 중심 재편될 가능성 ↑
■ 수시·정시통합+수능 상대평가
현행과 비슷, 달라지는 것 없어
■ 수시·정시 통합+수능 원점수
과목간 유·불리 심각해질 것



-모형1, 수시·정시통합+수능 절대평가는.

△이 모형은 수시와 정시가 통합되면서 전형 절차가 단순화되고 3학년 2학기 학생부도 반영되기 때문에 고교 교육을 정상적으로 운영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수능 전 과목이 절대평가 되면 수능은 변별력이 떨어져 대입 전형요소로서의 기능은 약화될 것이다. 수능 100%전형(현재는 대부분의 대학이 정시에서 수능 100%전형을 시행)에서 동점자 처리 방법으로 수능 원점수를 대학에 제공하지만 대학은 수능 위주 전형(현재 정시)의 비중을 줄일 가능성이 높고 추가로 학생부를 반영하거나 면접을 도입할 가능성도 있어 수험생들한테 또 다른 부담을 가중시킬 수 있다. 이 모형이 도입되면 대입 전형이 학생부를 중심으로 재편될 가능성이 높고 학생부 교과성적이나 비교과가 불리한 학생들은 대학 진학의 기회가 대폭 줄어들 수밖에 없을 것이다.

또한, 대학 지원 시 본인의 과목별 등급만 알 수 있기 때문에 지망 대학의 합격 가능성 여부를 예상하기가 어려워진다.

-모형2, 수시·정시통합+수능 상대평가는.

△이 모형은 수능 점수를 국어, 수학, 탐구 선택과목은 상대평가를 유지하기 때문에 현행 수능과 비슷한 모형이다. 따라서 대학별 입시요강도 크게 달라지지 않을 것이다.

현행처럼 학생부 중심 전형이 70%정도 된다면 학생부는 대학입시에서 가장 중요한 전형요소이고 수능 최저 학력 기준이 폐지 또는 축소된다면 학생부가 차지하는 비중은 더 중요해진다. 수능 위주 전형을 통하여 나머지 30% 정도를 선발한다면 수능도 무시할 수 없는 전형요소가 될 것이다.

대입전형이 학생부 교과전형과 종합전형 수능 위주 전형 3가지로 단순화된다면 각 전형별로 중요한 전형요소가 학생부교과와 학생부비교과 그리고 수능이 되면서 전형별 균형을 유지하기도 적절한 모형이다. 수능에서 상대평가가 유지되는 국어와 수학이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할 것이다. 이 모형에서는 수능 상대평가 과목에 대한 학습부담은 여전히 그대로 남는다.

-모형3, 수시·정시 통합+수능 원점수는.

△이 모형은 수능 점수를 국어, 수학, 탐구는 원점수를 제공하고 나머지는 절대평가를 유지하는 모형이다. 국어, 수학, 탐구에서 원점수가 제공되기 때문에 변별력은 가장 뛰어난 모형이다. 다만, 탐구 선택과목이 있을 경우 과목간 난이도 차이로 어렵게 출제된 과목과 쉽게 출제된 과목간의 유·불리 문제가 심각해질 것이다.

모든 과목을 쉽게 출제한다고 해도 과목 간 난이도를 비슷하게 맞추기가 어렵고 문항의 비중을 무시하고 모든 문항의 배점을 같게 하는 것도 평가 원칙을 벗어나는 일이다.

-모형4, 수시·정시 분리+수능 절대평가와 모형5, 수시·정시 분리+수능 상대평가의 경우.

△모형4는 모형1과 모형5는 모형2와 수시와 정시 분리 모집하는 것을 제외하고는 같은 장단점을 가지고 있다.

-현 중3의 2022학년도 입시대비 전략은.

△현재 중학교 3학년 학생들은 현재 시점에서는 개편안이 최종적으로 결정되지 않았기 때문에 앞으로 발표하는 내용을 지켜보면서 준비를 해야 할 것이다. 수능이 어떻게 개편되더라도 대부분의 지방 대학은 학생부 교과전형을 통해서 많은 인원을 선발하고 서울 소재 대학은 학생부 교과전형보다는 학생부 종합전형을 통해서 더 많은 인원을 선발할 것이다. 학생부 종합전형에 대비해 고1부터 비교과 활동을 열심히 해야 하고, 진로 선택을 미리 해서 여기에 맞춘 학교 활동을 많이 하는 것이 효과적인 대비전략. 앞으로도 학생부는 대학입시에서 가장 중요한 전형요소라고 보아야 한다. 전체 모집정원의 70%정도는 학생부 교과전형과 종합전형을 통해 모집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대학별고사 중에서 논술고사가 폐지되면 면접구술고사가 중요한 전형요소로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 면접은 앞으로도 학생부 종합전형에서는 대부분의 대학이 시행할 가능성이 높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