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국지사 김영하 선생 별세
애국지사 김영하 선생 별세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15.05.25 02:01
  • 게재일 2015.0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출신으로 학생단체를 조직해 항일 독립운동을 펼친 애국지사 김영하<사진> 선생이 지난 24일 향년 96세로 별세했다.

고 김영하 선생은 연희전문학교 재학 중이던 1939년 항일결사단체인 조선학생동지회를 조직, 동지 규합과 조직확대에 힘을 쏟았다. 1941년 일경에 체포돼 모진 고문을 당하는 등 1년 6개월간 옥고를 치렀다. 정부는 지난 1990년에 건국훈장 애족장을 수여했고, 유족으로는 3남 4녀가 있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지하 1층 1호, 발인은 27일 오전 7시30분. 010-9758-7221.

/이창훈기자 myway@kbmaeil.com


이창훈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