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탄압` 이마트 불매운동
`노동탄압` 이마트 불매운동
  • 남보수기자
  • 등록일 2013.01.22 00:31
  • 게재일 2013.0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 녹색당 “노동자 수첩 발견에 관련자 색출나서”
재발방지 대책마련 촉구

구미 녹색당이 이마트 구미점의 노동탄압과 관련해 이마트 불매운동을 벌이기로 했다.

구미 녹색당은 21일 “이마트 구미점은 민주노총이 발행한 `노동자 권리찾기 안내수첩`이 사무실에서 발견되자 관련자 색출작업을 벌이는 등 부당노동행위를 벌였다”며 “이는 노동탄압 행위인 만큼 국민 앞에 사과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특히 “이마트는 전국적으로 문제사원에 대한 대응이나 상시해고를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미행, 채증, 위치추적 등을 서슴지 않았다”고 비난했다.

구미 녹색당은 또 “이마트 구미점이 재발방지 약속을 어기면 구미시민들과 함께 이마트 구미점, 동구미점, 이마트 계열 SSM인 에브리데이 등에 대해 불매 운동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구미/남보수기자

nbs@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