市 사회복지 공무원 경쟁률 15.2대 1
市 사회복지 공무원 경쟁률 15.2대 1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11.11.17 20:57
  • 게재일 2011.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는 사회복지담당 공무원 임용시험 원서를 받은 결과 131명 모집에 1천996명이 지원해 평균 15.2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17일 밝혔다.

부문별로 보면 사회복지 일반이 124명 선발에 1천894명이 응시해 15.3대 1을 기록했다. 또 2명을 뽑는 저소득층은 10.5대 1, 5명을 선발하는 장애인은 16.2대 1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20대가 1천119명(56.1%), 30대 701명(35.1%), 40대 161명(8.0%), 50대가 15명(0.8%) 등이고 최고령자는 57세 남자 응시자였다. 필기 시험은 다음 달 10일 시행하고 장소는 오는 25일 공고할 예정이다.

대구시 권정락 총무인력과장은 “일자리 창출과 수요자 중심의 복지실현을 위해 올해 사회복지직 채용 인원을 지난해 보다 115명이나 늘렸다”고 말했다.

/이곤영기자
이곤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