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기관·약국 방문 유증상자에 ‘코로나19 신속 검사 카드’ 발급
의료기관·약국 방문 유증상자에 ‘코로나19 신속 검사 카드’ 발급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21.04.18 20:22
  • 게재일 2021.0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는 19일부터 ‘코로나19 신속검사 카드’ 사용을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대구시는 7대 기본 생활수칙 중 제1수칙 ‘증상이 있으면 빨리 코로나19 검사받기’ 일환으로 의료기관에서 코로나19 의심증상 진료시 적극적인 진단검사가 이뤄질 수 있는 ‘유증상자 신속검사 간편의뢰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최근 대구지역 2주간 코로나19 확진 발생사례에 따르면 진단검사를 받기 전 환자들의 평균 의료기관 방문은 1.4곳, 최대는 4곳까지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구시는 대구시의사회, 대구시약사회와 협력해 코로나19 유증상자가 의료기관, 약국을 방문하면 ‘코로나19 신속검사 카드’를 발급해 24시간 이내에 보건소에서 신속하게 검사를 받을 수 있게 할 방침이다.

/이곤영기자 lgy1964@kbmaeil.com

이곤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