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집밥 인기 속 국산 참기름 수출 70% 급증
한류·집밥 인기 속 국산 참기름 수출 70% 급증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11.29 18:45
  • 게재일 2020.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세계 각국에서 가정 취사가 더욱 일반화하고 한식의 국제적 인기까지 더해지면서 올해 국산 참기름 수출이 지난해보다 70% 넘게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이날 오후 서울 시내 한 대형마트 참기름 판매대.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세계 각국에서 가정 취사가 더욱 일반화하고 한식의 국제적 인기까지 더해지면서 올해 국산 참기름 수출이 지난해보다 70% 넘게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식품산업통계정보에 따르면 지난 10월까지 참기름 누계 수출액은 700만6천달러(약 77억4천만원)로 지난해 1∼10월 대비 70.5% 증가했다.

수출량 기준으로는 같은 기간 469t에서 825t으로 76.0% 증가했다.

연간 참기름 수출액은 2016년 370만9천달러에서 2017년 412만달러, 2018년 471만5천달러, 2019년 535만9천달러 등으로 꾸준히 느는 추세다. 올해는 지난 10월까지누적 수출액이 700만6천달러로 이미 지난해 연간 수출액을 훌쩍 넘어섰다.

지난 10월까지 수출액 기준 참기름을 가장 많이 수출한 나라는 미국으로 전체의38.1%를 차지했다. 미국 다음으로 참기름 수출 비중이 큰 호주(8.4%)는 아시안 소스에 대한 관심이커지면서 지난 1∼10월 참기름 수출액(59만2천달러)이 지난해 대비 41.3% 증가했다. 같은 기간 수출국 3위인 대만(비중 4.9%)은 수출액이 13만1천달러에서 34만3천달러로 2.6배로 뛰며 주요 수출국 중 가장 큰 폭의 증가세를 보였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