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욱 역동적 언론단체로 거듭날 것”
“더욱 역동적 언론단체로 거듭날 것”
  • 박형남기자
  • 등록일 2020.07.16 20:24
  • 게재일 2020.0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역언론인클럽 창립 8돌
기념식·발전 방안 토론회 개최

청와대와 국회 출입 중견 지역언론인 연구단체인 한국지역언론인클럽(KLJC, 회장 김진호)은 16일 출범 8주년을 맞아 기념식을 갖고, 지역신문 발전 방안에 대해 토론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동훈 한국기자협회장, 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장, 류한호 지역신문발전위원장, 박성호 자치분권위 기획단장 등 내빈들과 회원 30여 명이 참석했다.

김진호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지난 해말부터 불어닥친 코로나19의 전 세계적인 팬데믹현상으로 사상 최초로 지역언론인클럽 총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해야 하는 등의 어려움으로 클럽활동이 적지않게 위축된 상황”이라면서 “‘위기 속에 기회가 있다’는 말처럼 이처럼 어려울 때 지역언론인클럽 회원 배가운동과 함께 사단법인화를 통해 더욱 역동적인 활동을 펼칠 수 있는 언론단체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김동훈 기자협회장은 축사를 통해 “지역언론인클럽이 해 온 일이 많지만 해야 할 일도 많다”면서 “기협에서도 지역신문발전특별법 시한을 연장하는 문제나 80억원 남짓한 지역신문발전기금을 기금 조성 당시의 400억원 수준으로 올리도록 하는 데 앞장서겠다. 함께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지역 산업활성화를 위한 지역주도의 지역뉴딜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다 함께 잘사는 대한민국’을 위해 지역언론인클럽이 앞으로도 함께 해달라”고 촉구했다. 류한호 지역신문발전위원장은 “지역신문이 살아야 지역이 살고, 지역이 살아야 대한민국이 산다. 대한민국이 살 길은 지역에서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박형남기자

7122love@kbmaeil.com
박형남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