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코로나 종식까지 총력
문경시, 코로나 종식까지 총력
  • 강남진기자
  • 등록일 2020.05.06 20:10
  • 게재일 2020.0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회 추경 예산안 8천20억 편성
기정예산比 640억↑ 시의회 제출
지역경제 활성화·민생안정 집중
[문경] 문경시는 코로나19 감염병 대응과 지역 경기 활성화 추진을 위해 제1회에 이어 제2회 추경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예산안의 규모는 총 8천20억 원으로 기정예산 대비 640억 원이 늘어난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가 583억 원(8.96%) 증가한 7천93억 원, 특별회계가 57억 원(6.55%) 증가한 927억 원이다. 추경 예산은 코로나19로 침체한 지역경제 회복과 민생안정을 위한 사업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으며, 시 발전을 위한 시정 핵심사업과 지역 현안 사업을 반영했다.

코로나19 대응 사업은 △긴급재난지원금지원 사업 205억 원 △코로나19 소상공인 피해점포지원 사업 25억 원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특별지원 사업 10억 원 △긴급복지지원 사업 10억 원 △아동양육한시지원 10억 원 △코로나로 인한 입원 및 격리자 등 생활비지원 사업 5억8천만 원 등이다.

중점 현안 사업은 △흥덕생활공원(근린공원)조성 사업 25억 원 △청정식물원조성 사업 10억 원 △석탄박물관 실감콘텐츠설치 사업 10억 원 △점촌네거리~흥덕 회전교차로간 전선지중화 8억 원 △돌리네습지 진입도로 개설공사 5억 원 △산북 이곡리 위험교량 개체공사 19억 원 △동로 간송리 위험교량 개체공사 10억 원 등이다.

고윤환 시장은 “제2회 추경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편성한 것으로 지속적인 감염병 대응 및 소상공인 지원과 일자리 창출, 지역 경기 활성화를 최우선 목표로 했다”고 말했다.

/강남진기자 75kangnj@kbmaeil.com

강남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