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토마토 12종 모은 ‘토마토뮤지엄’ 운영
이마트, 토마토 12종 모은 ‘토마토뮤지엄’ 운영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3.29 18:46
  • 게재일 2020.0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오전 서울 성동구 이마트 성수점에서 모델들이 완숙, 방울 등 토마토를 선보이고 있다. 이마트는 오는 4월 23일까지 박물관 콘셉트의 토마토 매장을 선보이고 매주 새로운 토마토 행사에 돌입한다. /연합뉴스
이마트는 토마토 제철을 맞아 4월 22일까지 박물관을 콘셉트로 한 스토리텔링형 매장 ‘토마토 뮤지엄’을 선보인다고 29일 밝혔다.

토마토 뮤지엄에서는 12종 토마토를 판매한다. 완숙토마토와 방울토마토를 비롯해 토마주르 품종 토마토와 대저 토마토, 당도 10브릭스의 고당도 토마토인 허니 토마토, 당도 9브릭스로 단맛과 신맛이 균형을 이루는 아삭한 식감의 애플 토마토 등을 선보인다.

진열방식도 맛과 용도에 따라 3개 구역(존.Zone)으로 구분했다. 생식으로도 먹지만 요리 재료로도 쓰이는 완숙토마토와 토마주르 토마토 등은 순한맛(요리용), 방울토마토 종류는 진한맛(생식용), 대저토마토와 달짝이 토마토 등은 강한맛(단짠맛)으로 분류해 진열한다.

토마토 8종의 생산자와 재배 이야기를 중심으로 각 토마토의 특징을 소개한 ‘미니북’과 12종 토마토의 특징과 맛, 용도, 구매팁을 읽어주는 오디오 가이드 형태의 ‘오디오북’도 도입했다. 각 상품 패키지에 인쇄된 QR 코드를 인식하면 설명을 들을 수 있다.

품종별 특징과 간단한 조리법 등을 담은 안내물도 곳곳에 배치했다.

30개 점포에서는 토마토 라면과 토마토 파스타 등 요리 시식행사도 하고 파스타소스와 면 등 연관 가공식품을 진열해 원스톱 쇼핑을 돕고 토마토 모종 화분도 판매한다.

이마트는 다음 달 22일까지 매주 목요일 새로운 토마토 행사를 한다. 첫 목요일인 4월 1일에는 제철을 맞은 대저토마토를 행사 카드로 구매하면 2천원 할인해준다.

이마트는 “토마토 뮤지엄은 신선식품 품종을 다양화하고 스토리를 담은 흥미로운 매장을 선보여 오프라인 핵심 경쟁력인 그로서리(식재료)를 강화하기 위해 기획했다”라면서 “오프라인 쇼핑만의 재미와 매장의 정보 제공 기능을 극대화해 ‘가고 싶은 매장’을 만들 것”이라고 소개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