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역대 학자들의 공부방법은 어땠을까?
중국 역대 학자들의 공부방법은 어땠을까?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20.03.12 18:39
  • 게재일 2020.0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문에 관하여’
왕윈우 지음·글항아리 펴냄
인문·2만2천원

신간 ‘학문에 관하여’(글항아리)는 중국의 저명한 학자이자 출판인인 왕윈우 선생의 ‘중국 고금 치학 방법’(1971)을 번역한 것이다. 왕윈우 선생은 20세기 초중반의 중요한 지식 공구서들과 사전을 기획·편찬하는 등 출판 쪽 활약이 더 두드러졌지만, 학자로서도 주목할 만한 저술을 남겨놨다. 책은 중국 선진 시기부터 근대에 이르기까지 역대 학자들의 공부 방법에 대한 언급들을 두루 살핀 뒤, 그 정수만을 추려 뽑았다.

부지불식간에 선인들의 학문에 대한 열정과 심득(心得)에 공명(共鳴)하는 자신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이는 시대를 관통하고, 지역을 초월하는 농익은 성찰이 이 안에 담겨 있음을 뜻한다. 고대 학자들의 인용문은 길이가 짧은 데 반해, 몇몇 근대 학자들이 다양한 독서법과 그 중요성을 강조하는 부분은 너무 길고 집요해 독자들이 지루함을 느낄 수도 있다. 하지만 걱정할 필요는 없다. 편하게 읽히는 데까지 끊어 읽으며 이어가도 되고, 긴 호흡으로 읽기를 몇 번 반복해도 되며, 읽기가 마뜩치 않은 부분이 나오면 건너뛰어도 된다. 181가지 생각의 정수를 내키는 대로 읽기만 하면 된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