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545억원에 이스타항공 인수
제주항공, 545억원에 이스타항공 인수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20.03.02 20:35
  • 게재일 2020.0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항공은 2일 이스타항공을 인수한다고 공시했다.

제주항공은 타 법인주식 및 출자증권 취득결정공시를 통해 이스타홀딩스와 이스타항공주식 497만1천주(51.17%)에 대한 주식매매 계약을 체결하며 인수가액은 545억여원이다.

지난해 12월18일 양해각서 체결과 동시에 이스타홀딩스에 이행보증금으로 지급한 115억원을 제외한 차액 약 430억원은 취득예정일자인 오는 4월 29일에 전액 납입할 예정이다.

양사는 최근 항공시장의 위기상황에 대한 인식을 함께하고 제주항공과 이스타항공의 M&A를 성공적으로 추진하는 것이 항공산업 위기극복 및 공동의 발전을 위한 올바른 방향임을 충분히 공감하며 최종인수가액 및 방식, 절차 등에 최종 합의했다.

이번 제주항공의 이스타항공 인수는 항공업계에서 진행되는 최초의 동종 사업자간의 결합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제주항공은 이번 인수를 통해 양사의 운영효율을 극대화하겠다는 방침이다.

또 △규모의 경제를 활용한 원가절감 △노선활용의 유연성 확보 △점유율을 바탕으로 하는 가격경쟁력 확보 등 다양한 시너지를 발휘해 양사는 물론이고 승객들에게도 다양한 편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석주 제주항공 사장은 “제주항공과 이스타항공은 현재 코로나19 이슈 등으로 인한 항공시장 상황을 고려해 항공업계발전에 보탬이 되도록 가격조정을 이뤄냈다”며 “힘을 모아 위기를 극복해 조속한 시일 내에 정상화될 것임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김영태기자
김영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