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유치원·초중고 개학 1주일 연기
전국 유치원·초중고 개학 1주일 연기
  • 김민정기자
  • 등록일 2020.02.23 20:34
  • 게재일 2020.0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단위 연기 결정 ‘사상 초유’

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전국 학교의 개학이 일주일 연기된다. 정부는 23일 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문재인 대통령 주재 코로나19 확대 중앙사고수습본부회의에서 전국 유치원과 초중고, 특수학교에 2020학년도 개학을 다음 달 2일에서 9일로 일주일 미루라고 명령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상 교육부 장관의 휴업 명령권을 발동한 것으로 코로나19 위기경보 단계가 경계에서 ‘심각’으로 격상된 데 따른 조치다. 전국단위 학교 개학연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교육부는 개학연기로 인해 수업일이 부족해지는 문제는 여름·겨울방학을 줄여 해결하겠다고 밝혔다.

개학연기 기간이 연장돼 방학을 줄이는 것만으로 법정 수업일수(유치원 180일 이상·초중고 190일 이상)를 채울 수 없으면, 학교장이 수업일수를 감축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정부는 직장인의 가족돌봄휴가 사용에 지장이 없도록 하는 등 범정부 개학연기 후속조치를 마련해 시행할 계획이다. 맞벌이부부 자녀를 위해 유치원과 초등학교에 긴급돌봄이 제공된다. 교육부는 모든 신청자가 긴급돌봄을 받을 수 있게 하겠다고 설명했다.

/김민정기자 mjkim@kbmaeil.com
김민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