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노로바이러스 감염 미야자키서 6명 사망
日 노로바이러스 감염 미야자키서 6명 사망
  • 연합뉴스
  • 등록일 2012.12.23 00:08
  • 게재일 2012.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남부 미야자키현의 한 병원에서 식중독을 일으키는 노로 바이러스에 감염돼 환자 6명이 사망했다.

23일 일본 언론에 의하면 미야자키현 니치난시에 있는 한 병원에서 입원 환자와 직원 등 44명이 전염성 위장염에 집단 감염돼 70~80대 환자 6명이 사망했다.

숨진 환자들로부터 전염성 식중독 원인균인 노로 바이러스가 검출됐고, 다른 환자들로부터도 노로 바이러스가 발견돼 보건소 등이 원인 규명에 나섰다.

교토시의 한 병원에서도 지난 14일부터 19일에 걸쳐 입원한 환자 10명이 설사와 구토를 호소했으며, 이들 가운데 80대 남성과 90대 남성 등 2명이 사망했다.

이들 사망자를 비롯한 환자 4명으로부터 노로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교토시는 집단 감염으로 보고 감염 경로를 추적하고 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