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성 1호기 수명연장 반대한다”
“월성 1호기 수명연장 반대한다”
  • 윤종현기자
  • 등록일 2011.06.07 20:59
  • 게재일 2011.0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성반핵비상대책위, 순차적 영구폐기 요구

월성반핵비상대책위(이하 비대위)는 7일 오후 2시 경주시청에서 집회를 열어 월성1호기 수명연장계획을 즉각 중지하고, 독일처럼 순차적으로 영구 폐기할 것을 요구했다.

이들은 “방폐물 반입도 임시 저장시설이 아닌 안전성이 확보된 영구 저장시설이 준공된 후 안전하게 저장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이들은 최근 언론에 경주 근처 사용 후 핵연료의 재처리건설계획을 책임있는 정부당국자가 미국정부에 협조 요청한 것은 방폐장 특별법 제18조를 정부가 어기려는 행위라고 반발했다.

이와 함께 정부는 숨김 없는 사실과 사용 후 핵연료에 대한 정책방향을 국민들에게 소상히 밝히라고 촉구했다.

경주/윤종현기자

yjh0931@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