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 최상길 의장·성기호 부의장
경산, 최상길 의장·성기호 부의장
  • 심한식기자
  • 등록일 2010.07.07 21:29
  • 게재일 2010.0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상길 의장, 성기호 부의장
【경산】 경산시의회는 7일 제132회 임시회 1차 본회의를 열고 최상길(67·한나라당) 의원을 의장으로, 성기호(61·한나라당) 의원을 부의장으로 선출했다.

경산시의회 의장선거는 당초 한나라당 소속의원 9명에 무소속 4명, 민주노동당과 진보신당 1명 등 15명의 의원으로 의회가 구성돼 무소속 의원을 끌어안을 때 유리할 것으로 알려졌었다.

개표 결과 무소속과 연대한 것으로 알려진 최상길 의원이 8표로 당선에 필요한 과반수를 얻어 7표를 얻은 허개열 의원에 승리했다.

최상길 의장은 `소신 있고 합리적인 의장`을 강조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 모두가 잘사는 행복한 경산 건설을 위해 다 함께 매진하자”는 당선소감을 밝혔다.

운영위원장에는 이천수(한), 행정사회위원장은 최덕수(한), 산업건설위원장에는 박형근(무) 의원이 선출됐다.



/심한식기자 shs1127@kbmaeil.com
심한식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