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포항예술고서 ‘바리톤 우주호 예술가곡의 밤’
오늘 포항예술고서 ‘바리톤 우주호 예술가곡의 밤’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11.20 19:57
  • 게재일 2019.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예술고(교장 김민규)는 21일 오후 2시 포항예술고 강당에서 ‘바리톤 우주호 중고등학생을 위한 예술가곡의 밤’을 개최한다.

중고등학생을 위한 예술가곡의 밤은 깊어가는 가을을 맞아 지역 청소년들의 정서함양과 문화저변확대를 위해 마련했다. 특히 음악대학 입시생과 음악인을 지망하는 청소년들에게 성공적인 입시 준비와 음대 준비에 도움을 주고자 기획됐다.

이날 공연에서 부드러운 감성 바리톤을 자랑하는 포항 출신의 세계적인 성악가 바리톤 우주호가 출연해 독일·이탈리아의 주옥같은 예술가곡을 노래한다.

예술가곡은 18세기에서 20세기에 걸쳐 만들어진 성악곡들로서 질 높은 문학적인 시에 음악이 결합한 독특한 형태의 성악곡을 말한다. 연주곡은 슈베르트의 ‘송어(Die Forelle)’·‘봄의 찬가(Fruhlingsglaube), 스카를라티의 ‘제비꽃(Le violette)’, 슈만 ‘헌정’(Widmung), 칼데라 ‘그대 냉정해도’(Sebben, crudele), 글룩 ‘오 나의 감미로운 사랑(O del mio dolce ardor) 등 총 10곡이다. 피아노 반주는 윤현정씨가 맡는다.

김민규 포항예술고 교장은 “깊어가는 가을, 국내 최정상 성악가 바리톤 우주호가 들려주는 예술가곡들은 음악대학 입시 합격을 위해 불철주야 시간과 노력을 들여 연습하는 입시생과 미래를 준비하는 학생들에게 도움이 될 뿐 아니라 학업에 지친 청소년들에게 자신을 돌아보는 사색의 시간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공연은 클래식문화제작소 주관으로 진행된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