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대 김미령 교수, 미국세계노년학회 GSA 펠로우 어워드 수상
대구대 김미령 교수, 미국세계노년학회 GSA 펠로우 어워드 수상
  • 심한식 기자
  • 등록일 2019.11.19 15:32
  • 게재일 2019.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대 김미령 교수(왼쪽)가 마이클 잿윈스키(오른쪽) 미국세계노년학회 회장으로부터 상을 받은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구대 김미령 교수(왼쪽)가 마이클 잿윈스키(오른쪽) 미국세계노년학회 회장으로부터 상을 받은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구대 김미령 지역사회개발·복지학과 교수(대구대 고령사회연구소 소장)가 13일부터 17일까지 미국 텍사스 오스틴에서 개최된 ‘제71차 미국세계노년학회 학술대회에서 행동과 사회과학 영역의 GSA Fellow Award를 수상했다.
 

GSA는 세계에서 가장 역사가 길고 규모도 가장 크며 가장 권위 있는 노년학회다.
 
GSA Fellow가 되려면 GSA Fellow 두 명의 추천을 받아야 하며 저술, 논문발표, 연구비수혜실적, 교육, 학회의 기여도, 리더십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발한 활동을 해야 한다.
 
김미령 교수는 여러 단계의 심사를 거친 후 GSA Fellows 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GSA 심의회에서 만장일치로 GSA Fellow가 됐다.
 
김 교수는 지난 8년 동안 세계의 노년학자 3,000명이 모이는 GSA 학술대회에서 포스터 발표, 구두 발표, 심포지엄 구성, 좌장 등의 역할을 수행했다.
 
또 2016년에는 한국·재미한인노년학자 학술회를 GSA 내에 구성해 한국 및 재미한인노년학자 간 활발한 교류에 이바지했으며, 3년 동안 의장 역할을 수행하기도 했다.
 
33명의 학자로 시작된 KKAA는 현재 100여 명으로 회원이 늘어난 상태다.
 
/심한식기자 shs1127@kbmaeil.com


심한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