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경주 등 5개 시·군과 내년부터 교육공동체 운영키로
도교육청, 경주 등 5개 시·군과 내년부터 교육공동체 운영키로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19.11.18 20:19
  • 게재일 2019.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교육청은 내년부터 경주시 등 5개 시·군과 함께 ‘경북미래교육지구’를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경북미래교육지구는 교육부가 전국에서 추진하는 혁신교육지구 가운데 도교육청과 지자체가 협약해 지정한다. 지속가능한 교육 인프라를 구축하고 지역 자원을 활용해 체험학습 프로그램, 마을학교, 돌봄 교실 등을 특색있게 운영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도교육청은 지난 8월 각 교육지원청·지자체 컨소시엄이 낸 사업계획서를 심사해 경주·안동·상주·의성·예천을 선정했다.

경북도교육청 관계자는 “경북미래교육지구가 지역인재 육성의 출발점이자 교육생태계의 나침반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창훈기자
이창훈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