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제철소, 과학기술 꿈나무인재 양성
포항제철소, 과학기술 꿈나무인재 양성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11.18 18:40
  • 게재일 2019.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지역 초교 6학년생 대상
철의 재활용 스틸 볼 제작 주제
주니어 공학교실 운영
철의 친환경성도 교육

최근 포항 송림초등학교에서 진행된 주니어 공학교실에서 포스코 포항제철소 직원이 학생들과 철 재활용 장치를 만들어보는 실습을 진행하고 있다. /포스코 제공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자라는 아이들에게 과학자의 꿈을 심어주는 주니어 공학교실을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포항제철소는 미래 과학기술 인재를 양성하고, 유소년들에게 ‘철’의 이해도를 높이고자 매년 2회 인근 초등학교에서 주니어 공학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 주니어 공학교실은 송도초, 송림초, 동해초 등 포항 소재 6개 초등학교 6학년생 338명을 대상으로 12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교육에서는 ‘철의 재활용, 스틸 볼 제작’이라는 주제로 철의 성질과 철이 재활용되는 원리를 가르친다. 수업 후에는 철 재활용 장치를 만들어보는 실습을 통해 철의 친환경성을 배우는 시간을 가진다.

수업에는 포항제철소 임직원들이 일일 강사로 참여해 아이들에게 공학의 원리를 알기 쉽게 설명해준다. 올해에는 젊은 엔지니어를 중심으로 30명의 강사를 선발해 아이들 눈높이에 맞춘 수업을 진행한다.

한편, 주니어 공학교실은 지역사회에 대한 공헌활동의 일환으로 2004년부터 15년째 이어지고 있다. 지금까지 1만8천여명의 학생들이 참여하면서 체험활동을 통해 과학적 호기심을 충족시키는 학습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았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