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플랜텍 울산3공장 매매계약 체결
포스코플랜텍 울산3공장 매매계약 체결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11.18 18:40
  • 게재일 2019.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본잠식 해소 통해
워크아웃 탈출 위해
신규 투자자 확보 나서

포스코플랜텍이 18일 울산소재 중견기업 A업체와 울산 3공장 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울산 3공장은 10만5천750.9㎡(3만1천989평)로 복합화력발전소의 주요설비인 배열회수보일러(HRSG)를 비롯해 화공플랜트 기기, 고로, 전로, 철구조물 등을 제작하는 공장으로 운영돼 왔으나 일부 시설을 제외하고 지난 2017년부터 가동이 중단된 상태다.

울산지역 등을 비롯한 국내·외 경기침체로 매각에 어려움을 겪어 왔던 포스코플랜텍은 2018년 1공장, 2019년 8월 2공장에 이어 이번에 3공장까지 매각을 성사시킴으로써 채권단과의 경영정상화 이행약정 자구계획을 완료했으며 이제 자본잠식 해소만 남게 됐다.

포스코플랜텍은 자본잠식 해소를 통해 워크아웃에서 벗어나기 위한 신규 투자자 확보에 나섰다.

포스코플랜텍은 부실사업을 모두 정리하고, 3년 연속 흑자를 이어가는 가운데 채권단과 약정한 경영목표를 초과 달성하고 있다.

워크아웃 이후 철강 플랜트 사업에 집중하며 매년 이익을 창출해 안정세를 찾아가고 있는 이 시점에서 경영정상화를 위한 포스코 및 채권단 등 이해관계자들의 협력과 지원이 더욱 절실한 상황이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