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직원 중 철강 제조 최강자 선발
포스코, 직원 중 철강 제조 최강자 선발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11.06 18:49
  • 게재일 2019.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까지 사내경연 진행
지역·세계대회 출전 기회도

포스코가 철강제조 시뮬레이션 사내경연대회를 열어 세계철강협회 ‘스틸 챌린지(Steel Challenge)’의 직원 참여를 격려한다.

포스코는 지난 1일부터 오는 15일까지 철강제조 시뮬레이션 사내경연대회를 진행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포스코 직원이라면 누구나 스틸 유니버시티(Steel University) 홈페이지 접속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스틸 챌린지는 세계철강협회(WSA)가 전 세계 철강 엔지니어와 대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철강 제조 시뮬레이션 경진대회다.

이 대회에서 우승하려면 주어진 시간 안에 최저 비용으로 철강을 제조해야 한다.

포스코 생산전략실은 직원들이 세계적인 대회 참가를 통해 직무역량을 키우고 스마트팩토리에 대한 인식을 넓힐 수 있도록 스틸 챌린지 사내경연대회를 열고 우수성과자를 선발해 포상하고 있다. 또한 지난 10월에는 스틸 챌린지 참석을 원하는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열어 지역인재들의 참여를 독려했다.

올해로 14회를 맞은 스틸 챌린지의 주제는 ‘전기로 및 2차 정련을 연계한 t당 최저원가 도출’이다. 실제 전기로 조업 데이터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시뮬레이션 프로그램에 맞춰 주어진 제약 조건을 만족시키면서 최저 비용으로 제품을 생산하는 사람이 높은 점수를 받는다.

우수 성과자에게는 제철소장 상장과 상품을 수여하며, 27일부터 진행되는 지역대회에도 출전할 수 있다. 세계 4개 지역에서 진행되는 지역대회에서 우승하면 철강부문장 포상을 받고, 세계대회 우승자에게는 CEO가 직접 포상한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